"형편 어렵다고 읽고 싶은 책 구매 포기하지 마세요"

충남도,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 계층 2019년 문화누리카드 발급 개시

전지훈 기자 | 입력 : 2019/02/22 [18:04]

[충청남도] 충남도와 (재)충남문화재단은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 계층의 문화예술 향유기회 확대를 위한 2019년 통합문화이용권(이하, 문화누리카드)을 발급한다.

 

문화누리카드는 문화(도서·음악·영상·공연·미술·문화체험), 관광(교통수단·여행·관광지·숙박), 체육(스포츠관람·체육용품·체육시설·레저스포츠) 등의 활동을 지원하는 문화복지사업으로 문화·관광·체육 분야의 전국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카드 발급 대상은 만6세이상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 계층이다. 발급기간은 올해 11월30일까지며 사용기간은 올해 12월31일까지다. 발급은 읍면동 주민자치센터나 문화누리 홈페이지, 전화재충전 서비스(1544-3412)를 이용하면 된다.


올해는 1인당 연 8만 원으로 지난해보다 1만원이 상향됐다. 또한, 문화·관광 목적이 뚜렷한 장소성을 가진 영화관, 놀이공원, 지역축제 등 특정 가맹점에 한해 현장에서 식음료 결제도 가능하도록 이용기준을 완화했다.

 

충남도와 문화재단은 지난해 전국 광역시·도 중 이용률 2위를 달성했으며 올해도 이용률을 높이기 위해 찾아가는 공연·미술 체험 서비스, 문화상품 구매대행 서비스, 찾아가는 가맹점 서비스 등을 적극 펼쳐나갈 계획이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충남문화재단 예술지원팀(☎041-630-2945), 또는(www.문화누리 카드.kr)로 문의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만평] 제15호 무노동 무임금 원칙에 예외는 없어야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