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부대에서 친환경 스마트시티로

부천시·국방부, 오정 군부대 이전 합의각서 체결…사업 본격화

전지훈 기자 | 입력 : 2019/03/22 [23:09]

[부천시] 시는 3월 22일 국방부(국방시설본부)와 오정 군부대 이전을 위한 최종 ‘합의 각서 체결'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지난달 26일 기획재정부 심의 통과에 이어 한 발 더 나아간 것으로, 국방부와의 행정절차가 최종 완료돼 본격적인 부대이전이 진행될 예정이다.

 

시는 이번 합의각서 체결을 위해 2016년 10월 국방부로부터 부대이전 협의 통보를 받은 후 수차례에 걸쳐 국방부, 국방시설본부, 오정 군부대(사용부대)와 시설규모 및 이전조건 등에 대해 적극적으로 협의를 진행해왔다. 그 결과 다른 지역 군부대 이전 사례보다 2~3년 빠른 성과를 이뤄낼 수 있었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이번 합의각서 체결은 오정 군부대 이전사업 확정의 의미를 넘어서 향후 부대이전은 물론 오정동 일대 도시개발사업이 성공적으로 이어질 수 있는 초석을 다진 계기라고 생각하고, 부천 오정 스마트시티가 조성되면 부천의 도시경쟁력 강화 및 부천시 최초 스마트도시의 새로운 모델을 제시할 것이다. 오정 스마트시티가 성공적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2022년까지 군부대 이전완료, 2025년까지 도시개발 완료를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만평] 제15호 무노동 무임금 원칙에 예외는 없어야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