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관순 열사 생가 답사, 역사퀴즈 대회..충청권 학생 역사교육

대한민국 100주년 맞아 충청권 학생들 한자리에

전지훈 기자 | 입력 : 2019/04/11 [15:45]

[충남교육청] 도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12일부터 13일까지 대전·세종·충북 교육청, 독립기념관과 함께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충청권 역사교육 한마당을 공동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지난해 11월 17일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충청권 4개 시․도 교육감과 독립기념관장이 충청권 역사교육 공동 사업을 추진키로 한데 따른 것이다.

 

천안 독립기념관에서 열리는 충청권 역사교육 한마당에는 충청권 4개 시․도 40여개 중․고등학교 역사 동아리 학생 300여명과 지도교사들이 참가해 동아리 별 독립운동 역사탐구 전시와 발표를 통해 지역 간의 정보도 공유할 예정이다.

 

역사교육한마당 첫날에는 독립기념관 겨레누리관에서 초청 강사인 박걸순 교수, 호사카유지 교수를 통해 영화 속 독립운동과 미래를 여는 역사 특강을 듣는다.

 

둘째 날에는 독립기념관 겨레의 집 후원에서 학생들의 동아리 탐구자료 전시 개막식과 함께, 인근의 유관순 열사 생가 및 석오 이동녕 기념관 답사, 역사퀴즈대회, 미래 100년 자유발언 등의 순서가 있을 예정이다.

 

특히 동아리 활동 전시 개막식에는 4개 시․도 교육감과 독립기념관장이 함께 참석해 학생들의 노력을 격려하고, 전시물에 대한 설명을 함께 들으며 전시장을 둘러 볼 예정이다.

  

충남교육청에서는 이번 역사교육한마당에 천안월봉고, 천안불당고, 북일여고, 홍성여고, 예산여고, 서령고, 논산대건고, 서해삼육고 등 8개교가 참가하며 이 중 천안월봉고, 천안불당고, 예산여고 학생들이 탐구한 유관순, 이동녕, 윤봉길, 김한종 등 우리 지역 독립운동가와 관련된 자료가 전시된다.

 

충청권 학생들이 제작한 작품들은 겨레의 집 후원 야외 전시대에서 4월 26일까지 볼 수 있다.

 

도교육청 양정숙 민주시민교육과장은 “충청권 4개 시․도 역사 동아리 학생들이 처음으로 함께 모인 이번 행사를 계기로 향후 충청권 학생들의 역사 공유를 더욱 활발히 전개하며, 학생들의 바른 역사의식 함양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충청남도교육청은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년을 맞아 학교 일제 잔재 청산을 통한 새로운 학교문화운동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으며, 이후 역사교육 강화를 위해 독립운동 및 임시정부 주제 인문학기행, 지역사 교육자료 개발, 관련 교육자료 보급 등에도 힘쓸 계획이다.

 

▲ 충청권 역사교육 한마당 2018년 충청권 4개 교육청과 독립기념관 협약  © 지방행정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만평] 제14호 복잡다단한 비핵화 셈속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