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철 시작 전 침수, 낙석 대비한다

강서구, 수명산, 개화산, 봉제산 등 산책로 주변 6개소 대상 장마철 대비 ‘산림재해 예방사업‘ 펼쳐

전지훈 기자 | 입력 : 2019/05/28 [17:27]

[서울 강서구] 구(구청장 노현송)는 여름 장마철을 대비해 산림재해 예방사업을 펼친다.

 

구는 여름철 잦은 집중호우에 따른 상습침수와 지반불안정으로 발생하는 산림재해를 예방하고 주민들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이번 사업을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를 위해 산림 내 재해발생 위험 대상지에 대해 조사를 진행하는 한편 산림 전문가의 사업 적정성 검토도 모두 끝냈다.

 

사업 대상지는 내발산동 748번지 수명산을 비롯한 개화산, 봉제산 등 주민들이 평소 자주 찾는 산책로 주변 6개소이다.

 

대상지에는 산사태 예방사업, 사방시설 보수 및 정비사업, 배수로 정비사업을 동시에 진행해 이용객들의 안전사고 예방은 물론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 강서구 지난해 취약 산림 내 배수로 설치 © 지방행정신문


 낙석 위험이 있는 취약지역에는 낙석방지망과 낙석방지책을 설치한다. 또, 배수시설이 제대로 갖춰지지 않은 곳에는 콘크리트 수로를 확보하고, 산림 내 기존 배수로의 정비활동도 꼼꼼하게 챙긴다.

 

이와 함께 사업 진행 시 자연생태 훼손지의 식생을 복원하는 등 산림 보존에도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구는 산사태 예방사업 등 산림재해 예방을 위한 3개 사업 모두 본격적인 장마가 시작되기 전인 6월까지 끝내 이용객들의 안전을 확보하는 한편 쾌적한 산림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최근 기후변화로 집중호우 등이 자주 발생하는 만큼 여느 때보다 예방사업에 철저를 기하겠다”며 “앞으로도 정기 점검을 진행해 근교산을 찾는 주민들의 안전을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공원녹지과(☎2600-4256)로 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만평] 제14호 복잡다단한 비핵화 셈속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