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희롱·성폭력 예방에 부서장과 중간 관리자 역할 매우 중요"

강서구, 5급 이상 간부 공무원 대상... 성희롱·성폭력 예방 특별교육 실시

김태영 기자 | 입력 : 2019/07/02 [17:50]

[서울 강서구] 구(구청장 노현송)가 성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확산시켜 성평등한 조직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나섰다.

 

구는 2일(화) 오전 10시 구청 대회의실에서 5급 이상 간부 공무원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승혜 변호사를 초청해 성희롱·성폭력 예방 특별교육을 실시했다.

 

▲ 서울 강서구, 5급 이상 공무원 양성평등 특별교육 © 지방행정신문

 

대검찰청 여성·아동·소년 전문연구관 출신이자 성폭력 예방에 관하여 저명한 전문가인 이승혜 변호사는 직장 내 성희롱·성폭력 예방을 위한 관리자의 역할과 직장생활에서 흔히 일어날 수 있는 사례들을 위주로 교육해 참석자들의 이해도를 높였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성희롱·성폭력 예방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는 부서장과 중간 관리자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며 “조직 내 양성평등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구는 7월 3일(수)부터 5일(금)까지 강서구민회관 및 메가박스 화곡점에서 ▲양성평등 특강 ▲양성평등주간 기념 영화 상영 ▲성폭력 예방을 위한 캠페인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만평] 제14호 복잡다단한 비핵화 셈속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