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금 사라지는 시대 주차장도 신용카드 전용 결제

부천시 공영주차장, 카드결제 시스템 전면 도입...요금 정산 소요 시간 단축 등 고객 불편 사항 개선

전지훈 기자 | 입력 : 2019/07/08 [21:02]

[부천시] 부천도시공사(사장 김동호)는 오는 7월 15일부터 현금없는 공영주차장을 만들기 위해 신용카드 결제 전용 주차장을 전면 운영한다.

 

공사는 지속적인 신용카드 사용률 증가 및 모바일 사전정산 서비스에 맞춰, 주차요금 정산 소요시간 단축 등 고객 불편 개선 및 주차 수입금 정산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해 이번 결제 시스템 개선을 추진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공사 공영주차장은 카드로만 결제할 수 있으며 카드 미소지 고객은 전용 가상계좌 발급을 통해 요금을 납부할 수 있다. 또한 올해 말까지 시범 운영 등 유예기간 운영 후 전면 카드결제 시스템을 도입할 예정이다. 

 

공사 김동호 사장은 “즉시감면서비스(ITS:지능형교통시스템) 및 QR코드를 통한 주차요금 사전정산 등 스마트 주차 서비스 제공과 더불어 신용카드 결제전용 주차장 운영으로 주차서비스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 부천시 공영주차장 © 지방행정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만평] 제15호 무노동 무임금 원칙에 예외는 없어야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