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전면허 자진반납 고령운전자에 지역화폐 혜택

용인시, 3월13일 이후 반납 대상 와이페이 10만원 지급…경찰서, 면허시험장, 시청서 신청 접수

전지훈 기자 | 입력 : 2019/10/08 [20:36]

▲ 용인시청 ©지방행정신문

 

[용인시] 시(시장 백군기)는 지난 3월13일 이후 운전면허증을 스스로 반납한 만65세 이상 시민에게 지역화폐(와이페이) 10만원을 지급키로 했다.

 

이와 관련해 시는 ‘용인시 고령운전자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지원 조례’를 10일 공포하고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시 지원을 시작한다.

 

이는 지난 3월13일 경기도 교통안전 증진을 위한 조례가 개정된데 따른 것이다.

 

신청일 기준으로 용인시에 주소를 둔 만65세 이상 운전자가 자진해서 운전면허증을 반납할 경우 와이페이 카드를 받게 된다.

 

카드신청은 경기도 내 가까운 경찰서나 운전면허시험장 등을 방문해 운전면허증을 반납한 뒤 그곳에서 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이미 면허증을 반납한 시민은 경찰서나 운전면허시험장, 또는 시청 교통정책과에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지역화폐는 현장에서 바로 지급하지 않고 추후 지급한다. 신청 시 등기우편이나 용인시청 교통정책과 방문 중에서 선택해 받으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만평] 제15호 무노동 무임금 원칙에 예외는 없어야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