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올해 목표는 전국대비 4% 경제달성

이시종 지사, “관련기관과 협업하여 구체적인 목표와 대책 마련하라” 지시

전지훈 기자 | 입력 : 2020/01/07 [00:28]

[충청북도] 이시종 충북도 도지사는 1월 6일(월), 도청 소회의실에서 경자년 새해 첫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하며, 조직개편과 정기인사로 인한 업무혼선을 최소화하고 새로운 마음으로 ‘전국 대비 4% 충북경제’ 달성을 강조했다.

 

이 지사는 4% 충북경제 달성과 관련해, 2020년은 전국대비 충북 경제 4% 달성을 목표로 한 해라며, 충북연구원과 충북테크노파크 등 관련기관과 함께 4% 달성을 위해 생산과 투자확대, 소비증진 등 필요한 경제활동을 계량화하여 구체적인 목표를 제시했다.

 

특히, 올해 투자유치를 12조원으로 수출 목표를 농산물 7억불 포함 260억불로 목표를 상향 조정했다. 아울러, 정부의 2030년 바이오헬스 세계시장 점유율 6% 달성이 구호로 그치지 않도록 바이오와 화장품, 천연물 산업에 대한 현 주소를 정밀히 진단하고 구체적이고 실천적인 대책을 마련하는 등, 각종 경제 활성화 방안 추진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미중 무역분쟁과 보호무역주의 확산 등 대내외 경제여건이 녹록치 않은 만큼 정기적인 회의를 통해 추진상황을 점검하라고 지시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코로나 마스크, 언제까지 써야 하나?
1/2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