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충남 살림 꼼꼼히 들여다본다

충남도의회 2019 회계연도 결산검사 위원 위촉

전지훈 기자 | 입력 : 2020/04/18 [12:55]

[충남도의회] 도의회(의장 유병국)는 17일 특별위원회 회의실에서 2019 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위촉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 충남도의회 2019년 회계연도 결산검사  © 지방행정신문

 

이날 유병국 의장은 제318회 임시회에서 선임된 의원 3명(정광섭·김영권·지정근)을 비롯해 공인회계사 2명, 세무사 2명, 예산·회계 전문가 3명 등 모두 10명에게 위촉장을 전달했다.

 

▲ 충남도의회 회계연도 결산검사 위원 위촉  © 지방행정신문

 

위원들은 이날부터 5월 6일까지 20일간 총 10조 9640억 원 규모의 지난해 충남도와 도교육청 예산 집행의 적정성, 낭비성 여부 등을 면밀히 분석한 후 결산검사 의견서를 제출할 예정이다.

 

결산검사 결과는 오는 6월 중 열리는 제321회 정례회 심의를 거쳐 승인된다.

 

대표위원을 맡은 지정근 의원(천안9·더불어민주당)은 “도민의 소중한 세금으로 집행된 예산인 만큼 형식적인 절차에 그치지 않도록 면밀히 살피겠다”며 “재정운영의 합당성과 예산 집행의 효율성을 체계적으로 분석·평가하고 검사 결과를 다음번 예산 심의 과정에 반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의회는 올해부터 예산분석담당관 조직을 신설해 전문인력을 확충하고 관련 전문가가 참여하는 예산정책자문위원회를 구성하는 등 지방재정 분석 업무 전문성과 객관성 제고에 주력해 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코로나 마스크, 언제까지 써야 하나?
1/2


광고
광고